포터II의 유럽식 해석, 실크로드 640SR

기사입력 2019.05.20 15:09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국내 카라반 시장을 선도해 온 블루버드엔터프라이즈(이하 블루버드)가 1톤 모터홈 시장에 당당히 데뷔했다. 이 시장은 최근 1~2년간 시장이 급격하게 성장을 이루면서 경쟁이 더욱 치열해지고 있다. 이미 다수의 선발 주자들이 자기만의 색깔을 담은 각종 모터홈들을 내놓으며 소비자를 끌어 들이고 있으며 전국에 흩어진 소규모 제작업체들까지 뛰어 들면서 경쟁이 더욱 격화되고 있다.


 

이렇게 뜨거운 경쟁이 벌어지고 있는 시장에 블루버드가 내놓은 1톤 모터홈은 ‘실크로드’ 시리즈다. 실크로드 시리즈는 국내 제작사인 실크로드주식회사에서 생산하고 있는 1톤 모터홈으로, 블루버드와 실크로드주식회사의 공동개발로 만들어졌다. 그 중에서도 실크로드 640SR은 포터2의 초장축모델을 기반으로 개발한 상위 모델로, 그동안 국내 1톤 모터홈에서 볼 수 없었던 접근법이 특징이다. 블루버드의 야심작, 실크로드 640SR을 직접 만나 보았다.


 

실크로드 640SR의 외관은 전체적으로는 그동안 시장에 등장한 모터홈과 크게 다르지 않은 느낌을 받는다. 취침 공간을 확보하기 위한 거대한 벙커베드, 그리고 벙커베드를 따라 하나의 박스 형상을 이루는 차체구조는 전형적인 국내제작 1톤 모터홈의 그것이다. 하지만 조금 더 자세히 들여다 보기 시작하면, 곳곳에서 차이점들을 발견할 수 있다.



실크로드 640SR의 외관에서는 기존의 1톤 모터홈들과 차별화를 이루기 위해 고심한 흔적들이 곳곳에 나타난다. 가령 벙커베드의 경우, 대형 화물탑차의 프론트 스포일러와 유사한 감각으로 디자인되었다. 공간 확보를 위해 대체로 둥글넓적한 형상을 띄는 타사 모터홈들과는 다른 느낌을 준다. 데칼 또한 다른 제작사의 모터홈과는 달리, 청색과 진회색을 조합한 독특한 패턴을 사용하고 있다.



차체의 우측면에는 휠베이스 안쪽에 위치한 주 출입문과 더불어 대형 서비스도어, 냉장고용 열기배출구 등이 눈에 띈다. 창은 비교적 대형의 창을 사용하고 있으며, 벙커베드에도 상당한 대형의 창이 배치되어 있는 것을 볼 수 있다. 우측면의 가장 후미에는 외부 샤워기도 설치되어 있다.



차체 좌측에는 거실용 창과 주방용 창, 외부전원 인입구 등이 설치되어 있는 것을 볼 수 있다. 그리고 연료주입구 또한 왼쪽에 위치하고 있는데, 이는 포터2의 순정 사양을 그대로 사용한 것이다. 이는 모터홈 제작을 위해서는 반드시 반대 방향으로 개조를 거쳐야 하는 봉고3 기반 모터홈에 비해 큰 장점이라고 할 수 있다.


 

 

모터홈이나 카라반 등의 RV는 외관의 스타일보다는 내부 구조가 더욱 중요하다. 같은 베이스차량을 기반으로 개발한 모터홈이라도, 실내의 평면구성 및 편의시설 배치를 어떻게 하는가에 따라 사용 편의성이나 거주성이 크게 달라지기 때문이다. 실크로드 640SR의 실내 평면 구성은 현재 시장에 출시되어 있는 여타 국내 제작 1톤 모터홈에 비해 여러모로 차별화된 경험을 제공한다. 실내를 구성하고 있는 가구 및 구조물 등에는 이탈리아산 포플러 합판과 체리 무늬목, 그리고 유럽산 카라반에서 주로 접할 수 있는 직물 마감재로 꾸며져 있다. 이 직물 마감재 덕분에 가죽 마감을 주로 사용하는 다른 국산 모터홈과는 색다른 분위기를 연출한다.


 

출입문을 기준으로 차체 전면 방향의 평면 구성은 다른 국산 1톤 기반 모터홈과 크게 다르지 않다. 차체 가장 앞쪽에는 벙커베드가 설치되어 있고 그 아래에는 U자형 소파 및 테이블로 거실 공간을 이루고 있다. 벙커베드는 좌우에 가로 400mm, 세로 450mm 크기의 창이 마련되어 있으며, 독서등과 USB 포트도 마련되어 있다. 내부는 따뜻한 질감의 직물로 마무리되어 있어 포근한 느낌을 받는다. 벙커베드는 길이와 너비는 충분하지만 높이가 낮은 편이다. 덩치가 큰 성인 남성에게는 체감 상 공간이 약간 부족하게 느껴질 수 있다는 것이 아쉽다. 외관에서 확인할 수 있었던 날렵한 형상과 함께, 단열을 위해 내부의 마감을 두텁게 처리한 것, 그리고 두터운 매트리스를 사용한 것 등의 영향으로 보인다. 벙커베드 크기는 길이 2,090mm, 폭 1,300mm다.


 

 

U자형 소파와 테이블로 구성된 거실은 성인 5~6면이 사용할 수 있는 수준의 공간을 확보하고 있다. 좌우로 대형의 창을 마련하고 있어 체감 상의 개방감이 우수하며, 오디오, TV 등, 엔터테인먼트 시스템도 갖추고 있다. 소파는 벙커베드와 같이, 직물로 마감되어 있어, 포근한 느낌을 받는다. 테이블은 레버 하나로 간단하게 접을 수 있도록 설계되어 있다. 이 공간은 취침 시 성인 2명이 넉넉하게 사용할 수 있는 침대로 변신한다. 실크로드 640SR의 승차 정원은 5명으로, 캡(운전실)에 운전자 포함 3명, U자형 소파에 2명이 역방향으로 탑승하도록 설계되어 있다.


 

실크로드 640SR의 진정한 차이를 경험할 수 있는 부분은 바로 후방에 모여있다. 실크로드 640SR의 후면 방향은 블루버드의 새로운 시도들이 집중되어 있다. 가장 먼저 눈에 띄는 부분은 여타의 1톤 캠핑카들에 비해 크게 축소되어 있는 형태의 주방이다. 싱크 보울과 수전, 상/하부의 수납공간 등, 간단한 정도의 시설로 구성되어 있다. 본격적인 조리 활동이 아닌, 설겆이 등, 간단한 작업에 적합한 구성이다. 이는 차량 외부에서 조리를 하는 경우가 많은 국내 캠핑 문화의 특성을 감안한 것으로 보인다.


 

주방의 건너편에는 128리터의 용량을 갖춘 2도어 냉장고가 설치되어 있다. 넉넉한 용량과 더불어, 냉동실과 냉장실이 분리되어 있어 사용 편의성이 높다. 냉장고의 상부에는 전자레인지도 마련되어 있어, 인스턴트 식품을 조리하기에 편리하다.


 

실크로드 640SR의 주방은 초장축 모델 기반의 모터홈의 주방으로서는 상당히 간소한 편이다. 그런데 이렇게 간소한 주방에는 다른 1톤 모터홈과 차별화되는 독특한 기능들이 숨어 있다. 그중 하나는 바로 하부에 설치된 미니 세탁기다. 실크로드 640SR에 설치된 미니 세탁기는 마치 가정용의 빌트-인 드럼세탁기처럼 설치되어 있다. 위치도 거실측에 가까운 덕분에 사용이 편리하며, 아웃도어 활동 중 생기는 소량의 빨래를 그 자리에서 손쉽게 해결할 수 있다. 특히 수영복이나 스포츠 타월, 티셔츠 등과 같이 부피는 작지만 사용 후 신속하게 빨래를 해줘야 할 필요가 있는 것들을 세탁할 때 용이하다. 모터홈에 세탁기를 적용한 것은 최초 사례는 아니지만, 다른 모터홈에서 쉽게 찾아볼 수 없는 시설임에는 분명하다.


 

주방에 숨겨진 또 다른 기능 중 하나는 ‘화장대’ 기능이다. 주방의 좌측에는 캐비닛형으로 열리는 수납장이 설치되어 있는데, 이 수납장의 문을 열면 내부에 거울이 숨겨져 있다. 그리고 침대의 일부분을 떼어내면 적당한 높이의 스툴이 만들어진다. 그리고 이 둘을 활용하여 주방 일부를 화장대로 사용할 수 있다.


 

이 외에도 실크로드 640SR에는 다른 모터홈들과는 차별화되는 설계들이 적용되어 있다. 화장실 역시 그러한 예 중 하나라고 할 수 있다. 실크로드 640SR의 화장실은 다른 1톤 기반 모터홈에 비해 넓은 공간이 할당되어 있는 것은 물론, 유럽식 고급 모터홈에서 사용하는 탬버도어를 채용했다. 탬버도어는 좌우로 여닫는 셔터 형태의 도어다.


탬버도어는 일반적인 목제 여닫이 문에 비해 우수한 수밀성을 자랑하며, 공간도 작게 차지한다는 장점이 있다. 화장실 겸 욕실 내부는 욕조형 바닥구조와 함께 고정형 변기와 접이식 세면대, 샤워기 겸용 수전, 상부 수납공간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내부 공간은 성인과 어린이 1명이 함께 들어와도 될 정도로 넉넉하다. 이는 차내에서 어린 자녀를 씻기는 경우가 많은 국내 캠퍼들의 경향이 반영된 것이라고 할 수 있다.


 

화장실의 좌측에 위치한 주 침실은 길이 1,900mm, 폭 1,350mm의 침대를 사용한다. 침대의 매트리스가 둘로 나뉘어져 있는 것이 특징이다. 침대의 매트리스 커버는 거실의 소파나 벙커베드 등과 마찬가지로, 직물 소재를 사용한다. 매트리스 커버의 직물은 부드럽고 고급스런 질감이 특징이다. 침대의 오른쪽 끝 부분은 국내 최초로 정사각형의 스툴로 활용할 수 있도록 설계되어 있다. 이 스툴은 상기한 화장대를 사용할 때 외에도, 거실 공간에 앉을 자리가 부족한 경우에도 활용할 수 있다.


침실의 하부는 대부분의 카라반이나 모터홈이 그렇듯이, 수납공간으로 활용할 수 있다. 그런데 실크로드 640SR은 이 부분마저도 남다른 구성을 취하고 있다. 침대 하부의 수납공간은 2개 구획으로 나뉘어져 있다. 차체 외부에 위치한 구획은 외부에서도 접근할 수 있는 대형의 수납공간이고 차체 내부에 위치한 구획은 스툴을 분리해야 접근할 수 있다.


 

차체 내부의 수납공간에는 별도의 도어가 설치되어 있는데, 이 도어를 열면, 국산 모터홈 최초로 적용된 AL-KO의 RV전용 금고가 설치되어 있는 것을 볼 수 있다. 이 금고는 차체에 체결되어 있으며, 전용 열쇠 없이는 열 수 없도록 만들어져 있다. 이는 장기 캠핑을 하는 사용자를 위한 시설이라고 할 수 있다.


 

이 외에도 실크로드 640SR은 국내 1톤 기반 모터홈 최초로 독일 트루마(Truma)社의 콤비 6(Combi 6) 무시동히터를 적용했다. 트루마 콤비 6 무시동 히터는 강력한 성능의 히터로, 유럽 최고급 모터홈에 사용되는 난방 시스템으로, 강력한 성능과 낮은 연료소모량, 그리고 신뢰도를 자랑한다. 국산 캠핑카의 필수 소양인 바닥 난방도 제공한다.


 

실크로드 640SR은 현재 국내 시장에 쏟아져 나오고 있는 1톤 기반 모터홈들과는 확실히 다르다. 국산 1톤 캠핑카가 가져야 할 기본적인 사항은 충실히 챙기면서 독특한 아이디어로 완성한 실내 평면구성과 편의시설 배치 등을 통해 차별화를 이루고 있다. 유럽풍으로 꾸며진 실내 또한, 실크로드 640SR의 매력 포인트 중 하나다.


 

이미 쟁쟁한 선발주자들이 시장을 장악하고 있는 상황에서 자신만의 특별한 어필 포인트가 있다는 점은 실크로드 640SR의 가장 큰 장점이다. 그리고 이 장점은 시장에서의 성공 여부를 판가름하는 열쇠가 될 것이다. 참신한 시도가 돋보이는 실크로드 640SR은 블루버드의 차세대 성장 동력으로 활약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VAT 포함 차량 기본 가격은 6,800만원이다. 구매문의 1544-8717

<저작권자ⓒ캠프야 & campya.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댓글0
이름
비밀번호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