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 캠퍼 하드탑텐트_1부

기사입력 2015.08.19 12:07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지난해에 루프탑텐트를 소개한 적이 있었다. 말 그대로 차량의 지붕 면에 손 쉽게 설치할 수 있는 텐트를 의미한다. '번거롭지 않다. 간편하고 편리하다. 캠핑 장소에 큰 구애를 받지 않는다.' 라는 장점들을 가지고 있다. 대부분 RV나 SUV과 같은 차량에 설치되는 것이 바람직하지만 최근에는 세단에도 설치해 캠핑을 즐기고 있는 추세이다. 국내에서 직접 제작 및 생산되고 있는 ikamper의 루프탑텐트에 대해서 알아보자.


01.jpg

 

일반적인 세단을 소유한 캠퍼들에게는 2열의 좌석 및 트렁크까지 포함해도 캠핑에 필요한 많은 캠핑용품을 적재하기란 쉽지 않은 고된 일이다. 탑승자가 3~4명이라면 상황은 더욱 난감해 질 수밖에 없다. 적재 공간이 상대적으로 넉넉한 RV나 SUV의 경우라면 그 불편함을 최소화할 수 있겠지만 일반적인 세단의 경우는 그렇지 못한 것이 사실이다.

이러한 단점을 극복하기 위해 출시된 캠핑 장비가 바로 루프탑텐트다. 캠핑장소의 바닥 면에 큰 구애를 받지 않고 텐트를 설치할 수 있는 장점을 포함해 차량의 지붕 면에 텐트 장비를 수납할 수 있어 상대적으로 여유로운 좌석공간과 수납공간을 확보할 수 있다.

 


02.jpg

 

그러나 이러한 루프탑텐트에도 단점이 있다. 도착 후 텐트를 설치하기 위한 작업과 캠핑 후 텐트의 수납 시, 쉽지 않은 절차 때문이다. 간단할 것으로 예상했지만 생각보다 손이 많이 가는 작업들을 수행해야만 하는 단점이 있다. 물론, 일반적으로 노면에 텐트를 설치하는 작업에 비해서는 손쉽게 캠핑사이트를 구축할 수 있다. 그러나 이번에 소개할 하드탑텐트는 루프탑텐트에 비해서 무척이나 간단하고 편리하게 설치 및 수납이 가능하다. 루프탑텐트가 가지고 있는 단점들을 말끔히 제거했다. 하드탑텐트가 어떠한 장점을 보유했는지 살펴보도록 하자.

 

이번에 소개할 하드탑텐트는 ikamper에서 직접 설계하고 제작, 생산하고 있는 순수 100% 국내산 하드탑텐트이다. 물론 부품 일부는 수입해서 사용한다. 모델명은 아이캠퍼 하드탑원이다. 하드탑텐트에 연결해서 거주공간을 늘려주는 어넥스는 RV용과 세단, 트레일러용 2가지로 나뉜다.

 

제원상 하드탑텐트의 크기는 길이 2180, 너비 1390, 높이 310mm이다. 개방 시 크기는 길이 2180, 너비 2200, 높이 1100mm에 달한다. 텐트 내부 바닥에 사용되는 메트리스의 크기는 길이 1830, 너비 2150, 높이 3mm이다. 중량은 85Kg이다. 텐트를 담고 있는 케이스의 소재는 강화플라스틱소재인 FRP를 사용하고 있다. 어넥스는 RV용과 세단, 트레일러용 2가지로 나뉘며 길이는 3미터이다.

 


03.jpg

 

장착을 위해서는 기본적으로 루프렉이 설치되어 있어야 한다. 루프렉이 없다면 시중에서 루프렉을 별도로 장착하여야 한다. 설치하기 위해서 루프렉 상부로 직사각형 형태의 프레임을 단단하게 고정시킨다. 그 위로 하드탑텐드가 설치된다. 설치에 따른 시간은 매우 짧은 편으로 간단하게 설치가 완료된다.

 


04.jpg

 

하드탑텐트의 장점과 단점, 가격 그리고 운용에 대해서 좀 더 자세하게 알아보자.

 

하드탑텐트의 장점

 

첫 번째, 전술한 바와 같이 하드탑텐트의 가장 큰 장점은 캠핑할 곳의 위치와 유형에 비교적 제한을 덜 받는 것이다. 캠퍼가 머무르고 싶은 장소에 주차할 수 있는 일정 크기의 면적만 확보된다면 캠핑이 가능하다. 캠핑카나 카라반으로도 접근이 불가능한 지역에도 접근해서 캠핑을 즐길 수 있다. 한적한 숲 속이나 인적이 드물고 경치가 수려한 곳에 차량으로 접근만 가능하다면 캠핑이 가능하다. 캠핑카나 카라반의 접근성과는 차원이 다른 운용성을 확보하고 있다. 촬영이 진행된 장소도 캠핑카나 카라반으로는 접근이 힘든 산 중턱에 위치한 캠핑장이다.

 


05.jpg

 

두 번째, 캠핑에 필요한 시간을 최대한으로 줄일 수 있다. 루프탑텐트의 경우 차량의 지붕 위로 텐트를 설치하기 위해서는 적어도 30분 정도의 시간이 소요된다. 그러나 하드탑텐트의 경우 2~5분 내로 텐트를 설치할 수 있다. 이러한 운용이 가능하게 하는 것은 해체 방식을 원터치로 간단하게 해결하기 때문이다. 수납공간의 바닥 면이 텐트의 바닥으로, 덮개 부분은 천정으로 활용된다. 하드탑텐트 앞 뒤에 부착된 잠금 장치를 해체시키면 자동적으로 덮개가 위로 들려 올라가 천정 역할을 하게 되는 구조이다. 천정이 들려지면 그 다음으로는 바닥 면에 숨겨져 있는 또 하나의 바닥 면을 슬라이딩 방식으로 빼내면 된다. 빼낸 뒤, 지면과 침대의 바닥 면에 사다리를 연결하면 설치가 완료된다. 설치에 필요한 시간은 길어도 5분이면 충분하다.

 

더 벙커에서 미니 루프위로 설치된 아이캠퍼가 소개되기도 했다. 간단하게 설치할 수 있는 장점을 직접 영상으로 확인할 수 도 있었다.

 

하드텝텐트를 간단하게 설치 순서를 정리하면 다음과 같다.

 


06.jpg

 

- 캠핑 장소에 차량을 주차시키고 사이드 브레이크를 채워 차량을 노면에 견고히 고정한다.

 


07.jpg

 

08.jpg

 

- 하드탑텐트 앞, 뒤의 잠금 장치를 풀어 텐트의 지붕을 완성시킨다. 자동으로 덮개가 들리는 구조여서 매우 편리하다.

 


09.jpg

 

- 바닥 면의 또 하나의 바닥 면을 슬라이딩 방식으로 빼어 낸다. 6각 렌치로 잠금 장치를 오른쪽으로 돌려 해제하는 방식이다.

 


10.jpg

 

- 빼낸 바닥 면과 지면의 가교 역할을 하는 어넥스(사다리)를 연결한 후 이용하면 된다. 

 


11.jpg

 

텐트 설치에 큰 힘을 낭비하지 않아도 된다. 각 단계 별로 자연스럽고 편안하게 부품들이 맞물려 움직인다.

 

운용상 장단점은 2부에서 소개한다.

<저작권자ⓒ캠프야 & campya.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댓글0
이름
비밀번호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